홈 > 시시콜콜 > 스포츠뉴스
스포츠뉴스

두산 장원준·오재일-KIA 나지완·백용환 콜업 홍상삼-김선빈 말소 [김선빈]

두산 장원준·오재일-KIA 나지완·백용환 콜업 홍상삼-김선빈 말소두산 장원준·오재일-KIA 나지완·백용환 콜업 홍상삼-김선빈 말소 | 2018년 06월 14일 17시 54분

대신 KIA는 내야수 김선빈을 2군으로 내렸다.  김선빈은 전날 SK 와이번스 도중 몸에 맞는 공을 기록했는데, 검진 결과 왼쪽 갈비뼈 미세 골절 판정을 받았다. 3주가량 공백이 예상되는 가운데, KIA는...
스포츠Q http://www.sportsq.co.kr/news/articleView.html?idxno=290066


KIA '사구 미세골절' 잔혹사…이번엔 김선빈KIA '사구 미세골절' 잔혹사…이번엔 김선빈 | 2018년 06월 14일 17시 46분

KIA 김선빈. 이석우 기자 foto0307@kyunghyang.com KIA 내야진이 ‘몸에 맞는 공 잔혹사’에 또 울었다. 이범호-안치홍에 이어 이번엔 김선빈(29)이 갈비뼈 미세골절 탓에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KIA는 14일 광주...
스포츠경향 http://sports.khan.co.kr/news/sk_index.html?art_id=201806141744003&sec_id=510201&pt=nv


김선빈 사구 부상 이범호 안치홍 이어 세 번째 악재 김선빈 사구 부상 이범호 안치홍 이어 세 번째 악재 | 2018년 06월 14일 17시 44분

KIA 타이거즈 주전유격수 김선빈이 사구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했다.   김선빈은 지난 13일 광주-KIA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SK전에서 2회 첫 타석에서 메릴 켈리가 던진 152㎞짜리 강속구에 왼쪽 등을 맞았다. 곧바로 무릎을...
OSEN http://www.osen.co.kr/article/G1110924603


KIA 김선빈 갈비뼈 미세골절 등록 말소…SK 켈리 강속구 맞아 나지완 1군 복귀KIA 김선빈 갈비뼈 미세골절 등록 말소…SK 켈리 강속구 맞아 나지완 1군 복귀 | 2018년 06월 14일 17시 26분

[미디어펜=석명 기자] KIA 주전 유격수 김선빈이 부상으로 1군 등록 말소됐다. 갈비뼈가 미세 골절됐다. 김선빈은 1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 홈경기에서 2회 타석에 들어섰다가 상대 선발 켈리가...
미디어펜 http://www.mediapen.com/news/view/362064


힐만 감독 "김선빈 사구 부상 매우 미안하다"힐만 감독 "김선빈 사구 부상 매우 미안하다" | 2018년 06월 14일 17시 20분

¨ SK 와이번스 트레이 힐만 감독이 KIA 타이거즈 김선빈 부상에 미안하다는 메시지를 남겼다. 힐만 감독은 14일 광주 KIA전을 앞두고 ¨김기태 감독에게 김선빈 사구에 대해 정말 미안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고 했다. 김선빈은 13일...
스포츠조선 http://sports.chosun.com/news/ntype.htm?id=201806140100119140009032&servicedate=20180614


'사과' 힐만 감독 "김선빈 이른 시일 안에 돌아오길" '사과' 힐만 감독 "김선빈 이른 시일 안에 돌아오길" | 2018년 06월 14일 17시 15분

SK 투수 메릴 켈리는 13일 광주 KIA전 2회 1사 1,2루에서 KIA 내야수 김선빈에게 5구째 시속 152km 빠른 공을 던져 등을 맞혔다. 김선빈은 걸어 나갔으나 호흡을 힘들어 해 4회 최원준으로 교체됐다. 김선빈은 검진 결과 왼 갈비뼈...
스포티비뉴스 http://www.spotvnews.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219869


기아 김선빈 갈비뼈 골절로 1군 엔트리 제외… 나지완 복귀기아 김선빈 갈비뼈 골절로 1군 엔트리 제외… 나지완 복귀 | 2018년 06월 14일 17시 09분

기아 타이거즈의 유격수 김선빈이 부상으로 1군에서 내려갔다. (사진=연합뉴스) 기아 타이거즈의 유격수 김선빈이 부상으로 1군에서 내려갔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타임즈=이재현 기자] 한국 프로야구 기아 타이거즈의...
아시아타임즈 http://www.asiatime.co.kr/news/articleView.html?idxno=183678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0 Comments
제목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네이버블로그에 공유